[현대해상아파트담보대출]부동산규제 부메랑…서울집값·전세값 23주만에 최고 상승률

               

안녕하세요?하이궁금해입니다.

[현대해상아파트담보대출]부동산규제 부메랑…서울집값·전세값 23주만에 최고 상승률경신

 

9일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서울 아파트값은 8월 첫주 0.18% 올라 지난 2월 마지막 주(0.21% 상승) 이후 23주 만에 최고 주간 상승률을 경신했다.

오늘은 8.2대책에?재건축·분양권 거래를 막은 데다 양도소득세 중과 등 정부의 강력한 부동산 정책에도 불구하고 오히려 이런 정책이 수요는 있는데 매물 품귀현상을 만들고 이로 인해 서울 집값과 전세값을 올리는 부메랑이 되어 정부는 서민을 위한다고 했지만 오히려 내집마련을 못한 서민들의 삶을 팍팍하게 만든 셈이되었다. 그내용을 포스팅하오니 내집마련에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금리상상기에는 5년거치 5년고정금리 현대해상아파트담보대출이 좋아요!

?

▣정부의 부동산규제가? 부메랑이 되어 서울집값·전세값?상승률 23주만에 최고… 매물품귀 현상 때문으로 진단

이는?정부가 재건축·분양권 거래를 막은 데다 양도소득세 중과 조치까지 내리면서 집을 팔 수 없게 만들어 시중에 매물이 말랐기 때문이라는 분석이다.?

최근 정부가 집값 상승을 막기 위해 전방위적 실거래 전수조사에 나선 데 이어 투기지역 추가 지정까지 예고하고 있으나 시장에서는 “대책을 내놓을 때마다 가격을 부채질한다”는 회의적 반응이 나온다.?

올 4월 다주택자 양도세 중과 시행 후 잠시 진정됐던 강남 4구 아파트값은 7월 초 보유세 발표와 박원순 서울시장의 `여의도 통개발` 발언 후 고삐가 풀렸다.

7월 첫주부터 8월 첫주까지 6주간 강남 4구 아파트값은 0.67% 상승했다. 4월 양도세 중과를 앞두고 급등하던 3월 상승률보다 높다. 최근 상승 국면에 대해 국토교통부는 “거래량이 절대적으로 부족한데 드문드문 거래되는 가격이 전달 대비 비정상적인 폭으로 뛰는 `이상과열` 현상이 나타나고 있다”고 진단했다. 실제 서울부동산정보광장에 따르면 지난달 서울 아파트 거래량은 5595건으로 전달(4800건)보다 16.5% 늘긴 했지만 올해 초 급등세가 한창이었던 3월 1만3827건에 비해 절반에도 못 미친다.?이런 거래 위축에도 연초와 비슷한 가격 상승세가 불붙은 배경은 `매물 품귀` 때문이다 [출처: 매일경제 신문]

 

 

◈금리상승기 현대해상아파트담보대출을 강추하는 이유

▣매물이 `씨`가 마른 건 정부 탓

양도세 중과 이후 다주택자들이 내놓던 매물이 시장에서 사라졌다. 다주택자들은 4월 양도세 중과 실시 이전에 자녀에게 `증여`하거나 임대사업등록을 통해 살길을 찾아 나섰다. 임대사업 등록을 하면 최소 4년에서 8년까지 보유를 해야 세제 등 혜택을 볼 수 있다.?

이들 주택은 장기간 시장에서 거래 가능 매물에서 사라진다. 수요는 꾸준한데 매물은 씨가 마르다 보니 거래가 많지 않아도 한두 가구 거래로도 집값이 `뜀박질`하고 있는 것이다.[출처: 매일경제 신문]

 

◈금리상승기 현대해상아파트담보대출을 강추상

▣정부가?내 집 마련을 못한 서민들 삶을 더 팍팍하게 만들고 있는 셈

엎친 데 덮친 격`으로 전세금도 다시 오르는 중이다. 부동산인포에 따르면 지난달 서초구 0.16%, 강동구 0.13%, 강남구 0.11% 등 전세금 상승을 보였다. 가을 이사철이 다가오면 전세 수요가 늘어나 전세금은 더 상승할 수 있다.한 부동산 전문가는 “정부가 서민을 위한다고 하지만 실제로는 내 집 마련을 못한 사람들 삶을 더 팍팍하게 만들고 있는 셈”이라고 꼬집었다.[출처: 매일경제 신문]?

 

▣금리상상기에는 5년거치 5년고정금리 현대해상아파트담보대출이 좋아요!

현대해상아파트담보대출

현대해상아파트담보대출

현대해상 서대문 하이론센터 대출상담사 김인순입니다. 행복한가정을 위해서는 가장 기본이 의식주의 안정입니다. 그러나 서울에서 내 아파트마련이 중위가격기준으로 8~9억원 어떻게 금융기관 대출없이 가능하겠습니까? 이에 고객입장에서 더많이 더저렴하게 대출을 편리하게 상담드리는 가정행복 지킴이라는 자긍심으로 도움을 드리려고하오니 많은 상담바랍니다. ☎ 010 -4717 -0387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