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해상아파트담보대출]긴축의 시대…. 가계대출 잘 받는 비법

               

안녕하세요? 하이궁금해입니다.

[현대해상아파트담보대출]’긴축의 시대도래’…가계대출 잘 받는 비법은?

올해 두 차례나 기준금리를 올린 미국 연방준비제도가 연내 두 차례 더 추가 인상을 예고했다. 여기에 유럽중앙은행도 연내 통화완화정책을 마감하기로 결정했다. 2008년 금융위기 이후 10년 만에 ‘긴축의 시대’가 도래할 예정이다.
한국은행도 올해 하반기 한 차례 금리 인상을 예고한 터라 금리 상승은 기존 차주(借主)나 대출 예정자들 모두 피해갈 수 없게 됐다.

현재 국내 기준금리는 연 1.50% 수준으로 작년 11월 한 차례(0.25%p) 인상된 바 있다.

 

18일 금융 전문가들은 금리 상승 시대가 온 만큼 대출 전략을 잘 세워야 한다고 조언한다.
1. 기존 대출보유자라면 대출 구조가 어떻게 돼 있는지 점검하는 것
2. 대출을 받아야 한다면 금리 상승 시점임을 꼭 고려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3.①변동보다는 고정금리…

? ?②신규기준코픽스보다는 잔액 기준 코픽스 유리

■ 전세대출자라면 갱신할까?, 다른 곳에서 빌릴까?

전세자금대출은 1년 혹은 2년 단위로 금리가 바뀌는 변동금리형 상품이기 때문에 금리 상승 시기에는 더욱 꼼꼼히 따져봐야 한다.
이미 자금을 빌린 은행에서 갱신할지 혹은 또다른 은행에서 빌릴 지를 고민 중이라면 두 가지를 따져봐야 한다.

①전세담보대출을 받는 은행에서 금리 인하 우대 혜택을 모두 받고 있는지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전세담보대출 이자는 보통 은행의 월별 실적을 통해 산출하는데 지금 빌린 대출의 우대 금리가 최대항목으
로 적용되고 있는지 검토해봐야 한다”며 “우대금리 항목은 ▲급여이체 ▲신용카드 사용실적 ▲적금 ▲자동이체 실적 등이기 때문
에 여러 군데 은행을 거래하기보다는 대출을 보유한 은행으로 거래를 집중하는 게 좋다”고 설명했다.
② ‘버팀목전세자금대출’이나 서울시가 지원하는 ‘서울특별시 신혼부부 임차보증금 대출’의 조건을 체크해봐야 한다. 통
상 은행 전세자금대출 상품에 비해 평균적으로 연 1%p 정도 금리가 저렴하기 때문이다.
버팀목전세자금대출은 임차보증금이 수도권(서울·경기·인천)의 경우 3억원 이하일 경우 대출이 되며, 대출신청인과 배우자의 합산
연소득이 5천만원 이하일 경우 가능하다.
서울특별시 신혼부부 임차보증금 대출은 KB국민은행에서만 받을 수 있는 대출인데, 임차보증금의 90% 범위 내에서 최대 2억원
까지 신청이 할 수 있다. 부부합산 연소득은 8천만원 이하여야 하며, 서울시로부터 추천을 받은 혼인 기간 5년 이내 신혼부부 또는
6개월 이내 결혼예정자가 신청할 수 있다.

■주택담보대출, 변동금리 vs 고정금리?
주택담보대출은 액수가 크고 만기가 길다 보니 유리한 상품을 고르는 것이 쉽진 않다.

 

 

①만약 자신이 빌린 대출 상품이 변동금리형이라면 고정금리로 대환하는 것을 검토해 봐야 한다.

KB국민은행과 우리은행 관계자는”현재 변동금리보다 고정금리의 이자가 조금 더 높긴 하지만, 금리 상승이 본격화되면 이 차이는 더 커질 수 있다”며 “아직 장단기금리 차가 크지 않은 시점이기 때문에 금리 상승기에는 고정금리를 택하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다만 여기에도 변수는 있다. 금리 변동이 지난 3년 간의 수준이라면 이자가 조금이라도 낮은 변동금리가 낫다.

 

②고정금리 주택담보대출자라면 일단 혼합형 금리인지 만기까지 고정금리인지 확인해야 한다.

KB국민·KEB하나·우리은행의 혼합형상품은 최초 대출을 받은 5년 간은 고정금리였다가 이후에는 잔액 기준 코픽스(COFIX)와 연동돼 6개월 혹은 1년 주기로 금리가바뀐다. 신한은행은 5년 마다 금리가 바뀌는 방식이다. 5년간의 고정금리는 금융채 AAA등급 5년물 채권 금리가 적용된다.

 

③주택담보대출을 고민 중이라면 변동금리보다는 고정금리가 코픽스 연동 대출이라면 신규 취급액 기준 코픽스보다는 잔액 기준을택하는 것이 조금 더 유리하다.

주택담보대출을 기왕 받는다면, 한국은행의 기준 금리 인상 전 단행하는 것이 좋아 시점은 빠를 수록 좋다고 덧붙였다.코픽스는 국내 8개 은행(신한·KB국민·KEB하나·우리·NH농협·IBK기업·한국씨티·SC제일은행)이 조달한 수신 상품의 가중 평균 금리인데, 금리 상승 시점에는 잔액 기준 코픽스가 금리변동폭이 신규 취급액 기준 코픽스보다 적다. 다시말해?시장금리 상승 시 신규 취급액 기준 코픽스가? 잔앧기준 코픽스보다 더 빨리 오른다.

■ 갑작스러운 실직…대출 부담 된다면?

①대출을 받았다고 하더라도 더 낮은 금리 상품이 있다면, 대출을 철회 할 수도 있다. ‘대출계약철회권’으로 14일 이내에 대출 계약을 철회하겠다는 의사를 은행에 밝히고, 대출 원리금과 부대 비용을 상환하면 된다.

계약 철회와 동시에 은행·한국신용정보원·개인신용조회회사(CB)들이 보유한 대출 정보가 삭제되고 대출자가 철회권을 몇 번 썼는지에 대한 기록도 남지 않는다.

★ 현대해상은 7월부터 원금상환유예제도 시행예정

②실직·질병·상해·자연재해 등 의도치 않은 일로 대출 원리금 상환이 어렵다면 원금 상환이나 거치 기간을 유예해주는 제도도 각은행이 운영 중이다.

예를 들어 주택담보대출을 받은 차주가 최근 6개월 내 실직으로 유동성이 부족하다면, 1년 동안 원금 상환을유예할 수 있으며 최대 3년까지 연장받을 수 있다.[자료출처:은행연합회]

③올해 하반기부터는 은행 고객이 내 대출금리 산정 내역을 살펴보고 이의를 제기도 할 수 있는 ‘금리견제권’도 생길 전망이다. 가산금리 산정에 문제가 있거나, 불합리하다고 여겨지면 은행에 금리 수준에 대해 논의할 수 있게 된다.

 

 

 

현대해상아파트담보대출

현대해상아파트담보대출

현대해상 서대문 하이론센터 대출상담사 김인순입니다. 행복한가정을 위해서는 가장 기본이 의식주의 안정입니다. 그러나 서울에서 내 아파트마련이 중위가격기준으로 8~9억원 어떻게 금융기관 대출없이 가능하겠습니까? 이에 고객입장에서 더많이 더저렴하게 대출을 편리하게 상담드리는 가정행복 지킴이라는 자긍심으로 도움을 드리려고하오니 많은 상담바랍니다. ☎ 010 -4717 -0387

댓글 남기기